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 베이징올림픽 최종 예선 '3전 전패' 마감

이범준 기자 / 기사승인 : 2021-11-15 06:25:17
  • -
  • +
  • 인쇄
대회 3차전서 슬로바키아에 1-7 패
▲ 사진: 국제아이스하키연맹(IIHF) 공식 홈페이지 캡처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가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 최종 예선을 3전 전패로 마감했다. 

김상준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세계 랭킹 17위)은 14일 밤(한국시간) 스웨덴 룰레오의 쿱 노르보텐 아레나에서 열린 대회 E조 최종전(3차전)에서 슬로바키아(15위)에 1-7로 패했다.

앞서 프랑스(12위)와 스웨덴(9위)에 각각 0-4, 0-15로 패해 동계올림픽 2회 연속 본선행에 실패한 대표팀은 역시 2연패를 당하며 본선행이 좌절된 슬로바키아를 상대로 이번 대회 첫 골을 성공시켰지만 유효 샷에서 12-36으로 크게 뒤지는 등 현격한 전력차를 실감하며 완패를 면치 못했다. 

 

스웨덴(2승)-프랑스(2승)전 승자가 E조 1위로 베이징올림픽 본선 티켓을 획득하는 가운데 슬로바키아가 3위, 한국이 4위로 최종 예선을 마쳤다.

최종 예선을 마친 한국 여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은 16일 귀국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

주요 기사

스포츠

문화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