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리그] 현대건설, 1R 이어 2R 전승 '개막 12연승'...인삼공사 3-1 제압

임재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3 22:00:15
  • -
  • +
  • 인쇄
▲ 사진: 연합뉴스

 

지난 시즌 정규리그에서 11승을 거뒀던 현대건설이 올 시즌 개막 이후 불과 2라운드 만에 패배 없이 12승째를 수확했다. 

 

현대건설은 3일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KGC인삼공사와 홈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1(25-20 25-19 25-27 25-15)로 이겼다. 

지난달 26일 흥국생명을 상대로 개막 후 최다 연승 기록(11연승)을 세운 현대건설은 2라운드 마지막 경기마저 승리하며 개막 후 1·2라운드 전승(12승)을 기록했다.

12연승은 현대건설 구단 최다 연승 기록이기도 하다. 현대건설은 앞으로 2경기를 더 이기면 2009-2010시즌 프로배구 여자부 최다 연승 기록(14승)을 쓴 GS칼텍스와 타이를 이룬다. 

현대건설은 양효진(22득점)과 외국인 선수 야스민 베다르트(26득점·등록명 야스민)가 48득점을 합작하며 12연승을 이끌었다.

 

양효진은 이날 3개의 블로킹을 추가, 통산 1,301블로킹을 기록하며 V리그 여자부 역대 최초로 1,300블로킹을 돌파했다. 

반면 2위 GS칼텍스를 승점 1점 차로 뒤쫓던 KGC인삼공사는 승점 추가에 실패하며 2라운드를 3위로 마감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

주요 기사

스포츠

문화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