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LPGA 대상시상식] '8천82표' 임희정, 박현경 제치고 생애 첫 인기상 수상

임재훈 기자 / 기사승인 : 2021-11-30 17:00:30
  • -
  • +
  • 인쇄
▲ 임희정(사진: 스포츠W)

 

'사막여우' 임희정(한국토지신탁)이 생애 처음으로 100% 팬 투표로 결정되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인기상을 거머쥐었다. 


임희정은 30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열린 ‘2021 KLPGA 대상 시상식’에서 인기상 수상자로 발표됐다. 

 

KLPGA에 따르면 임희정은 지난16일부터 28일까지 KLPGA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진행된 팬 투표에서 총 8천82표를 받아 5천808표를 받은 '큐티풀' 박현경(한국토지신탁)을 여유있게 따돌렸다. 

 

이번 팬 투표에서는 올 시즌 KLPGA 투어 최고의 '힙스터'로 자리매김한 박주영(동부건설)이 3천231표를 받아 3위에 이름을 올렸고, 시즌 2승의 이소미(SBI저축은행)가 4위(2천603표)로 그 뒤를 이었다.  또 신인상 수상자 송가은(MG새마을금고)이 2천103표를 받아 5위에 올랐다. 시즌 6승을 거두며 대상과 다승,왕 상금왕을 석권한 박민지(NH투자증권)는 1천842표를 받아 6위에 랭크됐다.

 

임희정은 “팬 분들이 직접 뽑아 주시는 인기상을 수상하게 돼서 영광이고 정말 기쁘다. 인기상을 받을 수 있도록 항상 응원해주시고, 이렇게 투표까지 열심히 해 주신 팬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임희정은 “사실 이번 시즌에 잘 했지만 아쉽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그런 아쉬움을 덜어주고자 팬 분들께서 더 많이 참여해주신 것 같은데, 내년에는 아쉬움 없이 더 잘하라는 의미로 뽑아 주셨다고 생각한다. 응원해주시는 만큼 더 좋은 성적으로 보답하도록 겨우내 치열하게 준비하겠다.”라고 밝혔다.

 

▲ 임희정(사진: KLPGA)


마지막으로 임희정은 온라인 화상 참가를 통해 ‘2021 KLPGA 대상시상식’을 함께한 팬들에게 “나뿐만 아니고 전체적으로 투표 수가 많이 나오는 것을 보며 최근 골프의 인기가 커지고 있다는 것을 실감했다. 여자골프가 더욱 큰 인기를 얻을 수 있도록 더 발전하는 선수가 되겠다.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KLPGA 인기상’은 매년 최고의 사랑을 받은 선수를 100% 골프 팬들의 투표로 선정해 선수들이 가장 받고 싶어하는 상 중에 하나로 발돋움했다. 

 

최혜진, 이정은6, 박성현, 전인지 등 해당 시즌 가장 인기를 끌었던 선수가 인기상의 영광을 안았으며, 지난해에는 시즌 2승을 발판삼아 상금왕과 최저타수상, 다승왕 등을 수상한 김효주가 인기상까지 석권한 바 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

주요 기사

스포츠

문화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