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두준 자필 편지 공개 "모두 내려놓고 싶었지만…”

김우람 / 기사작성 : 2020-01-03 14:49:33
  • -
  • +
  • 인쇄

 

육군 현역 복무 중인 그룹 하이라이트 멤버 윤두준이 자필 편지로 인사를 전했다.

1일 하이라이트 공식 SNS에는 "매사에 감사해하며 소중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병장 윤두준님의 진심이 가득 담긴 편지가 도착했다"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편지에서 윤두준은 "작년 이맘때쯤 어떻게 2019년을 보내야 하나 막막하기도 했고 두렵기도 했고 설레기도 했었는데 어느덧 SF 영화에서나 나오던 2020년이 와버렸다. 아직 너무나 젊은 나이지만 같이 생활하는 전우들이 저보다 한참 동생이다 보니 지나가는 세월이 야속하다"고 전했다.

윤두준은 "2018년, 2019년은 개인적으로도 너무 힘든 시간들이었다”며 "이 길에 들어선 후로 처음으로 모든 걸 내려놓고 싶었었고 여러 가지 감정들이 저를 마구마구 스쳐가는 조금은 고통스러운 시간들이었다"고 밝혔다.

윤두준은 "하지만 이 곳에서의 생활덕분에 나와 나의 모든 것들을 되돌아보고 일상의 소중함을 깨달았으며 내가 가진 모든 것들이 저한텐 과분하다는 것을, 또 다시 한번 매사에 감사해야겠다는 다짐을 할 수 있는 아주 소중한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전했다.

윤두준은 2018년 8월 24일 현역으로 입대해 육군 제12보병사단에서 헌병으로 복무 중이다. 군 복무 중 모범적인 군 생활을 인정받아 상병으로 3개월 조기 진급하기도 했다.

한편 하이라이트는 리더 윤두준을 시작으로 양요섭, 이기광, 손동운이 각각 올해 봄, 여름, 가을, 겨울에 전역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