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광화문연가' 7월 예술의 전당 오페라극장 개막... 윤도현·엄기준 등 출연

노유정 기자 / 기사작성 : 2021-05-12 13:00:43
  • -
  • +
  • 인쇄
▲ 사진 위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윤도현, 엄기준, 강필석, 차지연, 김호영, 김성규 [디컴퍼니·IHQ·C-jes·CJ ENM 제공]

 

주크박스 뮤지컬 '광화문연가'가 오는 7월 16일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개막한다.

 

세대를 초월해 감성을 자극하는 고(故) 이영훈 작곡가의 주옥같은 명곡들을 토대로, 이지나 연출, 고선웅 작가, 김성수 음악감독 등 제작진이 참여해 지난 2017년 첫선을 보인 작품으로 죽음까지 단 1분을 앞둔 '명우'가 '월하'와 함께 떠나는 시간여행을 바탕으로 음악으로 기억되는 우리의 지난 시간을 돌아보게 한다.

죽음을 앞에 두고 추억 속으로 여행을 떠나는 명우 역에는 새로 합류한 윤도현, 엄기준과 지난 시즌에도 출연한 강필석이 무대에 오른다.

나이, 성별, 국적 불명의 미스터리한 캐릭터로 극에 활력을 불어넣는 월하 역으로는 차지연, 김호영, 김성규가 출연한다.

 

명우의 첫사람 수아 역는 전혜선·리사가, 마지막 사랑이자 아내 시영 역은 문진아·송문선이, 과거의 명우 역은 양지원·황순종이, 과거 수아 역은 홍서영·이채민이 각각 연기한다.

 

뮤지컬 '광화문연가'는 오는 7월 16일부터 9월 5일까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 뮤지컬 '광화문연가' 포스터 [사진제공: CJ ENM]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