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별점 갑질' 없앤다...'키워드 리뷰' 전환

김영욱 / 기사승인 : 2021-07-16 13:00:47
  • -
  • +
  • 인쇄

 

네이버가 식당 등 가게에 이용자가 서비스를 제공 받고 작성하는 별점 제도를 내년 초까지 완전히 폐지한다. 

 

기존의 별점 제도는 고객이 방문한 가게의 장점을 선정해 후기를 남기는 '키워드 리뷰'로 전환할 계획이라고 16일 밝혔다.

네이버 플레이스 등 서비스에 적용된 별점 제도는 일부 악의적 이용자(블랙컨슈머) 때문에 소상공인이 피해를 본 사례들이 최근 드러났다.

지난 5월에는 음식 배달 앱 '쿠팡이츠'에 입점한 식당 주인이 '새우튀김 1개를 환불해달라'는 고객의 갑질과 악성 리뷰에 시달리다 숨진 사건이 국민적 공분을 사기도 했다.

이에 네이버는 예약 내역·영수증 등으로 해당 가게 방문을 인증한 다음 '재료가 신선해요', '디저트가 맛있어요' 등 문구 중에서 방문 경험에 가까운 것을 고르는 '키워드 리뷰'를 3분기부터 적용하기로 했다.

소비자가 제공 받은 서비스에 관련해 사장님에게만 전하고 싶은 얘기를 따로 전달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된다.

네이버는 9월 30일까지 '키워드 리뷰'를 5번 이상 한 이용자에게 네이버페이 포인트를 주는 등 경품 행사를 마련한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