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드FC] 스밍, 차이나포스트 발행 격투 우표 메인 모델 선정

이범준 기자 / 기사승인 : 2020-12-23 12:03:51
  • -
  • +
  • 인쇄
▲사진: 스밍 SNS

 

종합격투기 단체 로드FC(ROAD FC)에서 활약중인 중국인 여성 파이터 스밍이 우표 메인 모델이 됐다.


스밍은 22일 자신의 SNS에 차이나 포스트가 발행하는 격투 우표 컬렉션 메인 모델로 선정됐다는 소식을 전했다.

스밍은 2018년부터 ROAD FC에서 활동해오고 있다. 쿤밍대학교 중의학 전공과 태권도 수련으로 국내 격투기 팬들에게도 친숙한 선수다. ROAD FC 대회 출전 후 중국에서도 유명한 격투기 선수가 됐다.

중국에서 유명해지며 스밍은 차이나 포스트가 2020년을 기념하기 위해 발행하는 격투 우표 컬렉션의 메인 모델로 선정됐다. 우표에는 ROAD FC에서 활동해온 스밍의 모습이 다양하게 담겨 있다.

스밍은 “차이나 포스트가 나를 컬렉션의 주인공으로 선택했다. 기념주화, 우표와 함께 박스 위에 중국의 국화 (모란), 금색 글씨가 조국의 번영을 의미하고 있다. 올해는 우리 모두에게 힘든 한 해다. 계속 코로나19와 싸우고 있는데 난관을 헤쳐나가자”고 말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