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리그] GS칼텍스 개막 2연승...신생 페퍼저축은행 3-0 '셧아웃'

이범준 기자 / 기사승인 : 2021-10-23 10:52:17
  • -
  • +
  • 인쇄
▲ GS칼텍스 모마의 공격(사진: GS칼텍스)

 

프로배구 V리그 여자부 '디펜딩 챔피언' GS칼텍스가 신생팀 페퍼저축은행을 여유롭게 따돌리며 개막 2연승을 달렸다. 

GS칼텍스는 22일 광주 페퍼스타디움에서 열린 페퍼저축은행과의 프로배구 도드람 2021-2022 V리그 여자부 원정 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5-19 25-13 25-16) 완승을 거뒀다. 


GS칼텍스는 현대건설을 끌어내리고 1위 자리에 올랐다. 페퍼저축은행은 개막 후 2연패에 빠졌다.

GS칼텍스 외국인 선수 레티치아 모마 바소코(등록명 모마)가 혼자 21득점을 올리며 팀 공격을 주도한 가운데 국내 선수 가운데 에이스인 강소휘가 11점을 올리며 뒤를 받쳤고, 그 외에도 5명의 국내 선수들이 주전과 벤치 멤버 가릴 것 없이 득점 지원을 펼치면서 시종 여유 있는 경기를 펼친 끝에 낙승을 거뒀다. 

 

반면, 페퍼저축은행은 외국인 선수 드래프트 전체 1순위 엘리자벳 이네 바르가(등록명 엘리자벳)가 혼자 19점을 올리며 고군분투한 가운데 국내 선수들의 득점지원이 아쉬웠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