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경기장 내 주류 판매 구상, 여론 '뭇매' 맞고 백지화

이범준 기자 / 기사작성 : 2021-06-23 10:23:48
  • -
  • +
  • 인쇄
▲ 사진: AFP=연합뉴스

 

2020 도쿄올림픽 경기가 벌어지는 경기장 내에서 주류를 판매하겠다는 구상이 여론의 뭇매를 맞고 백지화 됐다. 

 

22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도쿄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당초 판매 시간대를 제한하는 조건으로 경기장 내 주류 판매를 허용하는 방안을 검토했다.


이 같은 소식에 일본 내 비판 여론이 빗발쳤고, 제1야당인 입헌민주당의 에다노 유키오(枝野幸男) 대표는 "선수는 인생을 걸고 경기를 하는데 믿을 수가 없다"는 부정적 반응을 나타냈다. 

 

결국 조직위는 경기장 내 주루 판매 검토를 '없던 일'로 했다. 


이에 대해 교도통신은 조직위가 코로나19 확산을 우려하는 여론에 밀려 주류 판매 방침을 철회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