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엔뉴 컨디셔닝연구소, KLPGA 투어 프로 김희지ㆍ전예성ㆍ이슬기 후원

임재훈 기자 / 기사작성 : 2021-04-21 09:11:41
  • -
  • +
  • 인쇄

하이퍼에너지 골프를 개발한 필엔뉴 컨디셔닝연구소(대표 김희재)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서 활약하고 있는 김희지(BC카드), 전예성(GTG웰니스), 이슬기(등록명: 이슬기2, SK네트웍스) 등 3명 투어 프로를 후원한다. 


필엔뉴 컨디셔닝연구소는 20일 경기도 화성시 리베라컨트리클럽에서 김희재 필엔뉴 컨디셔닝연구소 대표, 김희지, 전예성, 이슬기가 참석한 가운데 후원 조인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 왼쪽부터 이슬기, 김희재 대표, 김희지, 전예성(사진: 필앤뉴 컨디셔닝연구소)


이들 3명의 선수는 앞으로 에너지 보충제 엔루틴 하이퍼에너지 골프를 제공받고, 필엔뉴의 개별 영양관리 컨설팅을 받게 된다.

엔루틴 하이퍼에너지 골프는 혈당을 천천히 올리는 탄수화물과 아미노산의 조합으로 구성됐다. 골프선수에게 에너지를 공급하고 체력과 정신력을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준다는 게 필엔뉴 관계자의 설명이다.

이번에 하이퍼에너지 골프로부터 후원을 받는 3명의 선수는 2001년생 동갑내기로 한국 여자골프의 기대주다. 올 시즌 정규투어에 데뷔한 김희지는 지난해 점프투어와 드림투어에서 각각 한 차례씩 우승한 거물 루키다. 올 시즌 개막전 롯데마트 여자오픈에선 19위에 올랐다.

지난해부터 정규투어에서 뛴 전예성은 2019년 드림투어 12차전 우승자다. 올 시즌 개막전은 9위로 무난한 성적표를 받았다.

지난 시즌 정규투어에 데뷔한 이슬기2는 지난해 용평리조트 오픈 4위, 휴엔케어 여자오픈 9위에 오르며 성공 가능성을 입증했다. 올 시즌 개막전에선 5위를 차지했다.

이날 조인식에 참석한 이슬기는 “정규투어에서 플레이하면서 가장 많이 신경을 쓴 것이 체력이다. 동계훈련 때도 체력훈련에 초점을 맞췄다. 선배 선수들로부터 평판이 좋아 관심이 있었는데, 후원을 받게 되어 무척 기쁘다. 기대에 부응하는 선수가 되겠다”며 포부를 밝혔다.

하이퍼에너지 골프의 개발자인 필엔뉴 컨디셔닝연구소 김희재 대표는 “지난해부터 골프선수 후원을 하면서 많은 변화가 일어났다. 축구, 야구에 비해 다소 관심이 떨어져 있었는데 그동안 영양 공급을 소홀히 여겼던 선수들도 관심을 보이고 있다. 엔루틴 하이퍼에너지 골프는 골프선수들의 영양 루틴에 핵심적인 에너지 공급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필엔뉴는 운동선수에 특화된 필라테스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개인 특성에 따른 개별 영양컨설팅을 전개하는 연구소로 이 연구소의 대표인 김희재 박사는 운동선수의 경기력 향상과 컨디셔닝 프로그램을 개발ㆍ연구해 국내 프로골퍼와 프로야구, 축구 선수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