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K리그] '나히 멀티골' 한수원, 수원도시공사에 대역전승...챔프전 진출

이범준 기자 / 기사승인 : 2021-11-12 21:00:09
  • -
  • +
  • 인쇄
▲경주 한수원 나히(사진: 대한축구협회)

 

경주 한수원이 수원도시공사에 대역전승을 거두고 여자실업축구 WK리그 챔피언 결정전에 진출했다. 

 

한수원은 12일 경주 황성 3구장에서 열린 한화생명 2021 WK리그 플레이오프 단판 승부에서 수원도시공사에 5-4 역전승을 거뒀다. 

 

한수원은 이날 경기 시작 3분 만에 수원도시공사 전은하에게 선제골을 허용한 데 이어 전반 18분 추효주에게 두 번째 골을 허용, 0-2로 끌려갔다. 이후 전반 21분 수원도시공사 수비수 최소미의 핸드볼 파울로 따낸 페널티킥을 아스나가 성공시켜 한 점을 따라붙었으나 전반 41분 수원도시공사 문미라에게 헤딩골을 허용, 전반은 1-3으로 뒤진채 마쳤다. 

 

한수원은 후반전 킥오프 이후 불과 2분 만에 박예은이 추격골을 성공시킨 데 이어 약 1분 뒤 여민지의 동점골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기세가 오른 한수원은 후반 13분엔 박예은의 패스를 받은 나히가 오른발 감아차기로 역전골을 만들어낸 데 이어 후반 39분 승부에 쐐가를 박는 팀의 5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수원도시공사는 후반 45분경 메바에가 한 골을 만회했지만, 거기까지였다. 

 

한수원은 이로써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WK리그 챔피언 결정전 진출을 이뤄냈다. 2017년 창단해 2018년과 지난해에 이어 통산 세 번째 챔프전 진출이다. 

 

한수원은 정규리그 9년 연속 1위를 차지한 인천 현대제철을 상대로 창단 첫 우승에 도전하게 됐다.  

 

한수원은 현대제철과 16일 오후 6시 경주에서 챔피언결정 1차전을, 19일 오후 6시 인천 남동경기장에서 2차전을 치른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

주요 기사

스포츠

문화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