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력성·선정성 논란 JTBC '부부의 세계', 방심위 권고 처분

서지영 기자 / 기사작성 : 2020-05-28 16:53:05
  • -
  • +
  • 인쇄
▲사진: JTBC

 

최근 종영된 JTBC '부부의 세계'가 폭력성 논란과 선정성 논란을 빚은 연출에 대해 방송통신심의위원회로부터 행정지도인 '권고' 처분을 받았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 방송심의소위원회(이하 방심위)는 지난 27일 서울 양천구 목동 방송회관에서 회의를 열고 이같이 결정했다.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부부의 세계' 지난 4월 방송에서는 남편이 아내를 폭행하거나, 괴한이 침입해 여성을 폭행하는 장면을 괴한의 시점에서 묘사하고, 성관계를 대가로 유부남에게 명품 가방을 요구하는 여성의 모습 등을 연출해 논란이 일었다.

특히 과도하게 폭력적인 연출, 가해자 시점의 연출에 방송을 접한 시청자들의 비판이 쏟아졌다. 또한 이런 장면이 담긴 '부부의 세계'는 청소년 시청 보호 시간대에 재방송까지 하기까지 했다.

'권고' 또는 '의견제시'는 방송심의 관련 규정 위반의 정도가 경미한 경우 내려지는 '행정지도'다. 행정지도는 심의위원 5인으로 구성되는 소위원회가 최종 의결하며, 해당 방송사에 대해 법적 불이익이 주어지지는 않는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