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오픈] 샤라포바, 다트 상대로 ‘퍼펙트 게임’… 피터슨과 2R 맞대결

마수연 기자 / 기사작성 : 2019-01-14 13:24:25
  • -
  • +
  • 인쇄
▲ 사진 : 호주오픈 공식 인스타그램

 

마리아 샤라포바(러시아, 세계랭킹 30위)가 ‘호주 오픈'(총상금 6천 250만 달러, 약 499억 5천만원) 1회전에서 '퍼펙트게임'을 펼치며 가볍게 2회전에 진출했다. 


샤라포바는 13일(현지시간) 호주 멜버른에서 열린 대회 여자 단식 1회전에서 해리엇 다트(영국, 131위)에 세트스코어 2-0(6-0, 6-0)으로 승리했다.


이날 샤라포바는 급격한 기온 변화 속에서도 단 한 게임을 내주지 않는 완벽한 경기를 선보였다. 그는 총 20개의 위너를 기록했고 범실은 16개에 그치며 기분 좋은 대회 시작을 알렸다.


첫 경기를 깔끔하게 끝낸 샤라포바는 2008년 이 대회 우승 이후 11년 만에 왕좌 탈환에 도전한다.


경기 종료 후 샤라포바는 “지난해 윔블던과 마찬가지로, 이번 1회전에서도 실력이 뛰어난 본선 진출자와 만났다”며 “하지만 내 상대 선수에 대해 큰 걱정을 하지 않았고, 필요한 대로 하나씩 해내며 경기를 치렀다”고 소감을 전했다.


2회전에 오른 샤라포바는 레베카 피터슨(스웨덴, 64위)와 만난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