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디아 고, LPGA 투어 비시즌 한국에서 대학 생활 '화제'

임재훈 기자 / 기사작성 : 2020-02-25 12:32:39
  • -
  • +
  • 인쇄
2015년 고려대 심리학과 입학...지난해 12월 말부터 1월 중순까지 3주간 국내서 겨울학기 수업
▲ 하나캐피탈 프로필 촬영한 리디아 고 [하나캐피탈 제공]

 

여자골프 전 세계랭킹 1위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활약하는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한국명: 고보경)가 비시즌 한국에서 대학 생활을 하며 추억을 쌓았던 것으로 밝혀져 화제다.

25일 리디아 고 후원사인 하나캐피탈에 따르면, 고려대학교 재학생인 리디아 고는 지난해 12월 말부터 1월 중순까지 겨울학기 수업을 3주일 동안 들었다. 리디아 고는 2015년 고려대 심리학과에 입학했다.

리디아 고는 "사회심리학과 마케팅개론을 배웠다. 재밌었고, 친구들도 많이 만났다"고 밝혔다.

그는 "수업을 마치고 대학교 근처 맛집도 많이 갔다. 아침에 지하철을 타고 학교에 가고, 학교생활이 끝난 후에는 운동도 많이 했다. 평소에 하던 사이클과 다른 생활이었기 때문에 굉장히 재밌었다"며 즐거워했다.

리디아 고는 특히 "시험이 낯설고 떨렸지만 통과해서 더 좋았다"며 "평소와 뭔가 다른 것을 하고 싶어서 학교생활을 했는데, 그래도 이왕 시간을 내서 공부했으니 시험에 통과는 해야 한다는 생각이었다"고 말했다.
 

▲ 리디아 고 [하나캐피탈 제공]
한국에 머무는 동안 친구들과 돈가스나 파스타를 먹으러 학교 근처 식당을 돌아다니고, 강남까지 가서 비건 식당에도 갔었다는 리디아 고는 이같은 경험에 대해 "굉장히 새로웠다"며 "학교생활이 힘들고, 공부도 아무나 하는 게 아니라는 생각도 들었다. 그래도 원래 내 생활과 완전히 달랐고 지하철도 갈아타는 등 재미있는 경험을 많이 했기 때문에 좋은 추억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서울에서 지하철을 탔던 경험에 대해 리디아 고는 "나는 박세리 감독님처럼 유명하지가 않아서 알아보시는 분은 없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지난 13일 호주에서 열린 LPGA 투어 ISPS 한다 호주여자오픈에서 시즌을 시작한 리디아 고는 이번 시즌을 앞두고 하나캐피탈과 계약하면서 하나금융그룹 골프단에 합류했다. 아울러 호르헤 파라다 스윙 코치와 새로 계약하며 변화를 꾀했다.

그린 적중률과 드라이빙 정확도를 높이는 것이 올해 목표인 리디아 고는 "작년과 재작년에 투어를 하면서 그 두 부문을 개선하면 성적이 더 좋아진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

주요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