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 첫 힐링무비 '담보', 따뜻한 감동 예고하는 스틸 컷 공개

노이슬 기자 / 기사작성 : 2020-08-12 09:04:58
  • -
  • +
  • 인쇄

[스포츠W 노이슬 기자] 2020년 9월 극장가에 힐링무비 '담보'가 찾아온다. 


영화 '담보'는 인정사정 없는 사채업자 '두석'과 그의 후배 '종배'가 떼인 돈을 받으러 갔다가 얼떨결에 9살 '승이'를 담보로 맡아 키우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영화 '담보'는 '공조', '국제시장', '히말라야', '그것만이 내 세상' 등 다수의 히트작을 배출한 흥행 메이커 JK필름이 올해 처음으로 관객들에게 선보이는 힐링 무비다. 특유의 츤키타카 케미로 새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성동일, 김희원 배우는 물론 오랜만에 스크린 나들이에 나선 하지원 배우와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를 통해 관객들 눈도장을 찍은 아역 박소이 배우의 만남으로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무엇보다 맞춤 옷을 입은 듯, 극 중 캐릭터와 놀라울 정도의 높은 싱크로율은 물론 찰떡 케미도 발산한 것으로 알려져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배가시킨다.

성동일, 하지원, 김희원, 박소이 네 배우와 강대규 감독은 오늘 오전 11시 온라인으로 진행되는 제작보고회에 함께 참석, 특급 케미를 뽐내며 영화와 관련된 다양한 이야기들을 풀어낼 예정이다.
 

 

한편 '담보'의 따뜻한 분위기와 캐릭터들의 케미가 돋보이는 스틸 12종도 전격 공개했다. 얼떨결에 한 집에서 살게 된 두석, 종배, 승이 세 사람이 진정한 가족으로 거듭나는 유쾌하고 따뜻한 스토리와 '담보'가 자랑하는 캐릭터 간 케미가 돋보이는 비주얼로 시선을 모은다. 

 

먼저 까칠해도 마음만은 따뜻한 사채업자 두석과 세상에서 가장 사랑스러운 9살 담보 승이의 강렬한 첫만남을 담은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이어 굳은 표정의 두석과 그를 바라보며 해사하게 웃고 있는 승이의 모습은 담보로 데려와 얼떨결에 함께하게 된 두 사람의 다소 어색한 관계를 드러내는 동시에 그들에게 생긴 사건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이어지는 스틸은 그 전과는 다소 상반된 모습으로 주목도를 더욱 높인다. 밝은 표정으로 승이에게 전화를 걸고, 승이의 보호자로 학교를 방문하고, 음식을 나눠 먹으며 케이크의 촛불을 불고, 백 점 맞은 시험지를 들고 자랑하는 승이를 보며 대견해 하는 두석과 종배의 모습 등은 영락없는 가족의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여기에 두 아저씨의 보물로 잘 자란 어른 승이의 모습은 두석과 종배의 진심 어린 사랑과 헌신의 힘을 느끼게 하며 찐 가족으로 거듭난 그들의 여정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흥행 메이커 JK필름의 올해 첫 힐링 무비이자 성동일, 하지원, 김희원, 박소이 배우의 만남으로 기대와 관심을 받고 있는 '담보'는 오는 9월 개봉 예정이다.

[저작권자ⓒ 스포츠W(Sports W).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기사